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기사 (전체 9,999건)
이제 쟁취하는 싸움을 하자
민주노총 이수호 위원장은 단식 중임에도 힘찬 모습으로 대회사를 통해 "우리가 쟁취하려던 비정규법안이 정부의 개악안으로 다시 저지해야 하는 싸움이 되었다"며
민주노총  |  2005-04-25 10:00
라인
양대노총, 전면적 공동투쟁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이 비정규 권리보장 입법을 촉구하며 '위원장 합동 단식농성'에 돌입함에 따라 향후 법안과 관련한 국회와 노사정간 교섭에 새로운 변수로 떠오르고
민주노총  |  2005-04-22 15:43
라인
권리보장입법 공세적투쟁으로 전환
민주노총은 비정규 개악안 강행 처리시 무기한 총파업의 기조를 유지하면서, 개악안 저지를 뛰어넘어 '권리보장 입법 쟁취'를 위한 교섭과 투쟁을 공세적으로 펼치기로 했다.
민주노총  |  2005-04-21 19:59
라인
인권위안 둘러싸고 치열한 격돌
노사정대표자 운영위원들이 4월20일 오후 5시부터 '기간제 사유제한', '동일노동 동일임금' 등 주요 쟁점을 둘러싸고 세시간 이상 치열한 공방을 벌였으나
민주노총  |  2005-04-20 22:00
라인
국민 73%, "인권위 결정 정부 수용 바람직"
비정규직 차별 문제가 사회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국민의 72.7%가 비정규직 법안에 관련한 국가인권위원회 결정을 정부가 수용해야 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민주노총  |  2005-04-20 16:14
라인
비정규투쟁, 당위성 인식에서 실천으로
19일 새벽 여수에서 창원으로 이동한 강승규 수석부위원장과 양태조 조직국장은 오전 9시 이흥석 경남본부장과 박해정 경남본부 조직국장과 함께 대우자동차노조
민주노총  |  2005-04-20 14:55
라인
민주노총-당-전농, 무상의료.무상교육사업 공동추진
민주노총과 민주노동당, 전농의 3개 단체 대표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무상의료와 무상교육 등 사회공공성 관련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키로 합의함에 따라 주목되고 있다.
민주노총  |  2005-04-20 13:32
라인
전국비정규노조 대표자 공동선언
우리는 인권위가 파견법 철폐와 노동법상 직접고용 원칙의 명문화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은채 현행 근로자파견법 체제의 유지를 의견으로 채택한 것에 대해 아쉬움을 가진다.
민주노총  |  2005-04-20 13:24
라인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인권위 의견수용촉구
국가인권위원회(이하 국가인권위)의 정부여당의 비정규법안 지적을 둘러싸고 노동계와 정부의 입장이 팽팽한 가운데 시민단체들이 국가인권위의 입장을 지지하고 나서
민주노총  |  2005-04-20 12:08
라인
공세적 투쟁으로 비정규 권리보장입법 쟁취
민주노총은 19일 오후2시 국회 앞에서 1천여 명의 노동자들이 모인 가운데 '비정규노동법 개악저지, 권리보장입법 및 최저임금 50%쟁취' 결의대회를 가졌다.
민주노총  |  2005-04-19 21:43
라인
현장순회단, 전북과 광주에서 숨가쁜 첫날
민주노총은 4월 총파업 조직화를 위한 긴급 현장 순회 간담회 일정을 잡고 18일부터 전북과 광주를 시작으로 본격 일정에 들어갔다. 18일 새벽바람을 맞으며 서울을
민주노총  |  2005-04-19 15:36
라인
비정규법안 관련 대통령 면담 요구
양대노총 위원장이 비정규법안 관련 국가인권위원회 의견에 대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여당 일부 핵심인사들의 모독적 처사와 발언에 대해 노무현 대통령에게
민주노총  |  2005-04-18 18:48
라인
430보궐선거 승리! 총파업투쟁 승리!
4.30 보궐선거의 승리와 4월 총파업투쟁 승리라는 두 가지 과제 중 어느 한 가지도 놓칠 수 없기에 4월 총파업 투쟁 승리를 위한 현장순회의 첫 출발을 이곳 성남 중원구로부터 시작하였다.
민주노총  |  2005-04-17 17:22
라인
국가인권위 "정부 비정규법안으론 안 돼"
국가인권위는 지난 4월14일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의 비정규 법안만으로는 비정규직의 지나친 확산을 억제하고, 불합리한 차별을 시정하며, 노동인권을 보호하기에 충분치 못하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  2005-04-14 15:33
라인
'비정규직 사용제한' 등 3원칙 제시
민주노총은 노사정대표자회의 운영위원회의 비정규 법안 논의와 관련해 '비정규직 사용제한' 등 3대 원칙을 반드시 담을 것을 주장했다.
민주노총  |  2005-04-14 12:50
라인
'원청 사용자성 인정' 중노위 결정 '일파만파'
현대중공업이 사내하청 노동자의 실질적인 사용자임과 그에 따른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한 중앙노동위원회(위원장 신홍)의 판정이 일대 파문을 일으키고 있는
민주노총  |  2005-04-14 12:48
라인
'전조직 함께하는 총파업' 전력투구
국회 환경노동위 주관의 실무논의를 비롯해 비정규 법안을 둘러싼 노사정간의 교섭이 진행될 예정인 가운데 민주노총은 4월 국회 강행처리시 결행할 무기한 총파업에 전조직이 함께 하기 위한 준비를 본격화한다.
민주노총  |  2005-04-11 20:20
라인
울산 건설플랜트노조원,700여명 연행
파업 22일차를 맞고 있는 울산건설플랜트노조 조합원 700여명이 시청에 항의하는 과정에서 경찰에 무차별적으로 연행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하였다.
민주노총  |  2005-04-08 19:19
라인
김영길 공무원노조위원장 강제연행
공무원노조 관계자에 따르면 수배상황이라 한 곳에 오래 머물수 없고, 숙소가 정해지지 않아 영등포 근처 여관에서 머물던 김영길 위원장의 위치가 경찰에 파악돼 강제
민주노총  |  2005-04-08 10:37
라인
"비정규법안 4월 강행 땐 각오하라"
민주노총은 이날 파업에 이어 여의도 국회 앞 전국 22곳에서 3만5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일제히 결의대회를 열어 비정규 개악법안 폐기와 불법파견 정규직화를 촉하고
민주노총  |  2005-04-01 19:0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