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 메인탑
경찰에 끊긴 4대강 반대 인간띠잇기 행사'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 행사 경찰 저지로 인간띠잇기 행사 못한채 문화제로 끝내
▲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의 일환으로 '인간띠잇기'행사에 참여한 시민들이 경찰의 저지로 행사가 저지되자 광화문 우체국 쪽으로 이동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의 일환으로 '인간띠잇기'행사에 참여한 시민들이 경찰의 저지로 행사가 저지되자 계획되로 행사를 열어 줄 것을 요구하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에 참여한 시민들이 광화문 동아일보 앞에서 '인간띠잇기'행사를 진행하려 하자 경찰들이 제지하려 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오후 서울 광화문 동아일보사 앞에서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에 참여한 시민들이 경찰병력에 갇혀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에 참여한 한 가족이 경찰이 광화문 우체국으로 통하는 모든 통로를 차단하자 강하게 항의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의 '인간띠잇기'행사가 경찰의 제지로 무산되자 종로 보신각에서 열린 문화제 참여한 시민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이명익기자
▲ 민주노총 김영훈 위원장이 11일 저녁 서울 종로 보신각 앞에서 열린'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 문화제'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저녁 서울 종로 보신각 앞에서 열린'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 문화제'에 참여한 시민들이 4대강 사업중단을 촉구하는 네손가락을 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이명익기자
▲ 11일 저녁 서울 종로 보신각 앞에서 열린'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 문화제'에 참여한 대학생들이 노래공연을 들으며 춤을 추고 있다.이명익기자

이명익 기자  lmi1230@nate.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11일 오후 서울 광화문 동아일보사 앞에서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에 참여한 시민들이 경찰병력에 갇혀 있다.이명익기자

11일 오후 '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의 '인간띠잇기'행사가 경찰의 제지로 무산되자 종로 보신각에서 열린 문화제 참여한 시민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이명익기자

11일 저녁 서울 종로 보신각 앞에서 열린'4대강 공사 중단을 위한 10만 국민행동 문화제'에 참여한 시민들이 4대강 사업중단을 촉구하는 네손가락을 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이명익기자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