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산별/지역
공무원노조 지도부, '성과퇴출제ㆍ공무원법 개악' 저지 단식농성 돌입

▲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지도부가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성과퇴출제 폐지와 공무원법 개악 저지를 위한 단식농성에 돌입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박근혜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성과퇴출제와 공무원법 개악 저지를 위해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공무원노조는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체 노동자, 민중을 위한 박근혜 정부에 맞서 본격적인 투쟁에 돌입한다"며 "성과퇴출제 폐지! 공무원법 개악 저지! 지도부 단식농성을 시작으로 2000만 노동자를 위한 노동개악을 저지하고, 100만 공무원을 위한 성과퇴출제 폐지를 위해 투쟁할 것"이라고 천명했다.

이들은 "정부가 공직사회에 '쉬운해고'를 강제적으로 도입하는 국가공무원법 개정안을 6월 22일 국회에 또다시 제출했다"며 "공직사회의 강력한 반대의견으로 19대 국회에서 완전히 폐기된 법안을 단어 몇 개 바꿔 되살렸다"고 지적했다.

또한 "국가공무원법 개정안의 골자인 성과중심 인사관리 체계는 공직사회 분열과 갈등을 조장하고, 결국 바른말 하는 공무원에게는 저성과자라는 낙인을 찍어 퇴출제를 가행하겠다는 것"이라며 "공직사회를 서열화해 공무원노동자의 목에 굴종의 사슬을 다시 씌우겠다는 정권의 공무원 길들이기 수작"이라고 비판했다.

공무원노조는 "전체 노동자들의 명운이 걸린 노동법의 일방적인 개악에 맞어 전체 노동진영과 함께 공직사회 성과급제 폐지, 퇴출제 저지를 위한 총력투쟁에 나설 것"이라며 "성과급의 균등 분배를 넘어 전체 노동자의 임금인상으로 전환될 수 있도록 반납투쟁도 병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성과퇴출제 폐지! 공무원법 개악 저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지도부 단식농성 돌입 기자회견'을 열어 100만 공무원을 위한 성과퇴출제 폐지를 위해 제1선에서 투쟁할 것이라고 밝히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성과퇴출제 폐지! 공무원법 개악 저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지도부 단식농성 돌입 기자회견'을 열어 100만 공무원을 위한 성과퇴출제 폐지를 위해 제1선에서 투쟁할 것이라고 밝히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지도부가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성과퇴출제 폐지와 공무원법 개악 저지를 위한 단식농성에 돌입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지도부가 2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성과퇴출제 폐지와 공무원법 개악 저지를 위한 단식농성에 돌입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변백선 기자  n734979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백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