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산별/지역 노동
광주시민사회 "공무원노조 - 전교조 법외노조 문제 해결하라" 한목소리
  • 노동과세계 정지현(공무원U신문)
  • 승인 2017.11.29 17:19
  • 댓글 0

광주시민사회단체는 29일 11시 5·18민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부는 공무원노조와 전교조의 법외노조 문제를 해결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명박·박근혜 정권은 공무원노조를 순치시켜 권력의 도구로 삼아 재정 압박, 징계, 형사처벌은 물론 조직파괴 공작까지 자행했으며 행정안전부와 고용노동부는 이에 부화뇌동하며 적폐정권에 부역하였다”고 지적했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광주본부 김대현 본부장은 “대한민국 100만 공직자를 대표하는 노동조합이 전교조와 공무원노조이다. 수구 보수정권에서 법외노조로 내팽개쳤지만 1700만 촛불혁명 이후 세원진 현 정권하에서도 여전히 법외노조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현정권을 비판했다. 또한 “국정농단 박근혜정권의 대표 적폐정책 중 하나인 성과급제도가 아직도 건재하고 있다”며 “촛불혁명이 완성될 때까지 공무원노조는 단결과 투쟁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결의했다.

전교조 정성홍 광주지부장은 “전교조 법외노조화는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강행하고 교육현장을 전횡하려는 박근혜 국정농단 세력의 국정원을 동원한 공작정치였음이 만천하에 드러났다”며 “촛불혁명이 일어난 지 1주년이 되었지만 공무원노조와 전교조는 여전히 법외노조 상태로 남아있고 박근혜 정부의 탄압으로 해고된 수많은 해직자들은 직장과 학교로 돌아가지 못한 채 고통 받고 있다”며 조속한 법외노조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기자회견에는 공무원노조와 전교조를 비롯하여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교육희망네트워크,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광주진보연대, 민주노총 광주지역본부, 6·15공동위 광주본부가 함께했다.

노동과세계 정지현(공무원U신문)  upublic@nodong.org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과세계 정지현(공무원U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