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산별/지역 메인탑
보건의료노조, 추석연휴 잊은 채 9.28 총파업 승리 위한 현장 조직화 집중
ⓒ 보건의료노조

의료민영화 저지와 해고연봉제 폐기, 보건의료인력법 제정, 임단협 투쟁 승리를 위한 9.28 총파업 총력투쟁이 1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유지현 보건의료노조 위원장을 비롯한 전국의 현장 간부들은 추석 연휴 속에 현장 순회 등을 통해 추석 명절에도 근무하고 있는 조합원들을 직접 만나 현장 조직화에 총력 집중하고 있다.

보건의료노조는 9월 12일 12개 지부, 51개 사업장이 동시 조정신청을 접수했으며 9.28 총파업을 예정하고 있다. 조정신청을 접수한 지부들은 이번 주간 전 조직적으로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진행하고 단체복 입기, 전 지부 동시 선전전 등을 벌이고 있다.

또한, 9월5일 근로복지공단의료지부, 9월13일 경희의료원지부가 중식 조정신청 보고대회를 진행했으며, 9월21일 이화의료원지부, 9월22일 보훈병원지부 등이 조정신청 보고대회를 계획하고 있다.

올해 보건의료노조의 핵심요구는 성과연봉제 저지, 인력 확충, 비정규직 문제 해결, 환자존중, 직원존중, 노동존중 3대 존중병원 만들기, 임금 인상 등이다.

ⓒ 보건의료노조
ⓒ 보건의료노조
ⓒ 보건의료노조

배은주 기자  never0518@hanmail.net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