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산별/지역
공공노동자, 재벌과 권력이 농단한 공공기관 바로 세우는 투쟁 나설 것11월30일 민주노총 1차 총파업-시민불복종의 날 동참
공공운수노조가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과 원상회복을 위한 공공노동자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변백선 기자

공공부문 노동자들이 ‘박근혜-최순실-재벌게이트’에 부역한 공공기관장의 퇴진과 재벌 청부 정책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또한 이들은 “국민의 명령에 따라 박근혜-최순실-재벌이 농단한 공공기관을 바로 세우는 투쟁에 나설 것”을 선언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가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와 같이 촉구하고 △공공기관 성과·퇴출제, 민영화, 연금 개악 등 재벌 청부 박근혜 정책 즉각 중단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에 부역한 공공기관 임원 즉각 퇴진 △부역 행위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고 엄중 처벌 △낙하산 근절과 공곡기관의 민주적 운영을 위해 공공기관 운영 제도 전면 개혁 등을 요구했다.

조상수 공공운수노조 위원장은 기자회견 발언을 통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에 재벌이 개입되어있음을 강조하며, 쉬운해고-취업규칙 일방적 변경을 가능케 한 노동개악 정책 즉각 폐기를 요구했다. 그는 "면세점 특혜는 기획재정부부와 관세청이 공범이고, 삼성의 경영권 승계에는 기획재정부, 보건복지부, 국민연금의 공모로 6천억 국민 손실을 입혔다. 재벌총수 사면은 법무부, 노동개악 은 고용노동부, 기획재정부, 금융위가 함께했다”며 공공기관이 이번 게이트에 깊숙이 개입되어 있음을 전하고, “96% 국민이 박근혜퇴진을 요구하는데도 그가 버틸 수 있는 이유는 장.차관, 공공기관장 등 정권의 부역자들이 엄존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오늘로 불법 성과.퇴출제 폐기 파업투쟁을 64일째 이어가고 있는 철도노조 전창훈 사무처장도 기자회견에 함께했다. 그는 역대급 민영화 정책인 민자철도 활성화방안을 규탄했다. 또한 상시적 구조조정과 노조무력화를 볼러올 성과.퇴출제의 최대수혜자는 재벌이며, 최대피해자는 노동자라며 국민철도를 지키는 이번 투쟁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변희영 공공운수노조 국민연금지부장은 “2015년 7월, 공단이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손 들어줬다. 전례와 달리 전문위원회는 거치지도 않고 내부 투자위원회를 통해 삼성합병 찬성했다”며 “이를 통해 이재용을 비롯해 이건희 자녀는 삼성경영권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600조 달하는 국민의 기금이 재벌 손아귀에서 재벌경영권 세습하는 우리의 목을 조는 칼날로 돌아오고 있다”며, 국민연금에 제기되고 있는 여러 의혹들이 철저히 조사되어 부당한 지시, 재벌과의 합착 등이 있다면 반드시 처벌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민연금지부 지도부 또한 문형표 이사장의 퇴진투쟁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그외에도 서울대병원 박경득분회장, 공공성강화와 성과.퇴출제 저지를 위한 시민사회 공동행동, 고려대학교 학생 등이 참석했다.

노조는 30일 민주노총 총파업을 기점으로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 뇌물정책 폐기, 공공기관 개혁 투쟁과 더불어 공공기관장 퇴진 투쟁을 전면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공운수노조가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과 원상회복을 위한 공공노동자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변백선 기자

조상수 공공운수노조 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과 원상회복을 위한 공공노동자 기자회견'에서 취지발언을 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공공운수노조가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과 원상회복을 위한 공공노동자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변백선 기자

공공운수노조가 2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최순실-재벌 게이트' 공공기관 부역자 청산과 원상회복을 위한 공공노동자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변백선 기자ⓒ 변백선 기자

변백선 기자  n734979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백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대나무 2016-11-29 21:35:04

    성과연봉 퇴출제는,,기업주만 위하는 노동자길들이는 제도입니다,,반드시 없어져야할 제도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