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
6.15남측위, 文 정부 향해 "남북관계 복원과 평화협력 길에 과감하게 나서길"'6.15공동선언 발표 17주년 기념식' 개최
  • 노동과세계 변백선
  • 승인 2017.06.15 14:20
  • 댓글 0
이창복 6.15남측위 상임대표의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이하 6.15남측위)가 15일 오전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6.15공동선언 발표 17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기념식에 참석한 이창복 6.15남측위 상임대표의장은 기념사를 통해 "촛불 항쟁으로 새 정부가 들어서고 맞이하는 첫 6.15라는 점에서 남북해외 각계가 한자리에 모이게 되리라는 기대가 높았지만 안타깝게도 오늘 우리는 남과 북, 해외에서 각기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문재인 정부를 향해 "제재와 대화의 병행이라는 어정쩡한 줄터기에서 벗어나 과감히 대화와 관계개선을 추진해야 한다"호소했다.

6.15남측위는 대국민 호소문을 통해 "지난해 남과 북은 '조국의 평화와 통일, 남북관계 발전을 위한 전민족대회' 개최를 합의한 바 있다"며 "남북관계 복원 노력부터 시작해 빠른 시일 안에 전 민족이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문제를 놓고 한자리에서 머리를 맞댈 수 있도록 정부 당국과 정당, 단체, 각계각증의 호응과 참여를 호소한다"고 밝혔다.

이창복 6.15남측위 상임대표의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변백선 기자

6.15공동선언 발표 관련 영상이 보이고 있다. ⓒ 변백선 기자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주최로 열린 '6.15공동선언 발표 17주년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 변백선 기자

노동과세계 변백선  n734979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과세계 변백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