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산별/지역 노동
을지 투쟁 승리! 을지 적폐 청산! 비정규직 정규직화! 보건의료노조 서울지역본부 투쟁문화제 개최
  • 노동과세계 박슬기 (보건의료노조)
  • 승인 2017.10.13 14:04
  • 댓글 9
사진=보건의료노조

대전 을지대병원지부·서울 을지대을지병원지부의 공동 파업이 3일차에 접어든 12일, 보건의료노조 서울지역본부가 을지대 을지병원 로비에서 투쟁문화제를 개최했다.

나날이 파업대오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을지대을지병원지부 조합원을 비롯하여 서울지역본부 산하 16개 지부 지부장 및 간부, 지역연대 단체 등 300명이 참가하여 뜨거운 투쟁 열기를 입증했다. 특히 이날은 공동 파업 중인 대전 을지대병원지부 지부장과 간부들이 서울 을지를 찾았으며 서울 을지대을지병원지부와 공동 문화 공연을 펼치는 등 단결된 힘을 자랑했다.

반면 사측은 을지재단의 임금체계를 정상화하고 왜곡된 노사관계를 바로잡기 위한 노동자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이날 오전 ‘노동조합이 임금 등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있다’며 공개사과를 요구하는 게시물을 병원 곳곳에 부착했다. 투쟁문화제에 참가한 조합원들은 이러한 사측을 비판하며 “을지적폐 청산하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더불어 서울을지·대전을지 공동파업대책본부(이하 을지 공동파대본)는 “대화와 교섭으로 파업사태를 해결하겠다는 태도가 아니라 노조에 대한 부당한 협박”이라 비판했다.

한미정 보건의료노조 사무처장은 격려사를 통해 “오늘 사측의 게시물 등 대응은 상당히 졸렬하다. 현장의 이 뜨거운 분위기를 대체 알고나 있는 것인지 의문이 들 정도다. 사측은 조합원들이 바라는 요구안에 대해 타결가능한 안을 가지고 접근할 생각부터 하라”고 지적했다. 이어 “보건의료노조 5만 조합원이 을지의 투쟁을 지켜보고 있다. 을지의 싸움은 을지 조합원들만의 싸움이 아니라 보건의료노조와 을지재단과의 싸움이다. 다음주 17일 병원 앞에서 보건의료노조 집중투쟁이 있을 예정이다. 정당하고 소중한 싸움, 함께하자”고 말했다.

김숙영 보건의료노조 서울지역본부장은 대회사를 통해 “파업 3일째, 조합원들이 힘차게 투쟁하는 모습을 보면서 더 강고한 싸움을 계속해 나갈 수 있을 것이란 믿음이 생긴다. 임금뿐 아니라 비정규직 문제를 이야기하는 마음, 파업으로 인해 두고 온 환자를 생각하는 마음, 그 마음이 여러분들을 이 파업에 자발적으로 이끈 것이다. 옆 사람 손 잡고, 지치지 말고, 대전과 손잡고, 서울본부와 보건의료노조와 손잡고 끝까지 가자”며 산별노조의 힘을 강조했다.

차봉은 을지대을지병원지부장은 “조합원 여러분들이 파업장에서 긴 시간을 보내느라 고생이 많다. 그러나 대전에서도 힘써주시고 보건의료노조 서울지역본부 산하 많은 지부에서 힘써주시는 것을 보며 혼자가 아니라는 생각, 우리 모두가 함께 라는 생각에 투쟁이 더 힘을 받고 있다”고 화답했다.

투쟁문화제에 함께 하기 위해 대전에서 서울까지 한달음에 달려온 신문수 을지대병원지부장은 “우리 지부는 지난해 18일간 파업을 하면서 노조 깃발을 어렵사리 세웠다. 그러나 이번 을지 양 지부의 공동 파업이야말로 진짜 ‘시작’이다. 대전과 서울이 함께 싸워서 20여년 동안 희생해온 양 병원의 노동자들이 제 자리를 찾아가는 시발점을 만들자”고 전했다.

서울지역본부 산하 지부들은 파업지지 발언은 물론, 지지 대자보와 투쟁기금을 전달하며 파업대오의 힘을 북돋았다. 각 지부의 지부장과 현장간부들은 이날 투쟁문화제 뿐 아니라 파업 돌입 첫째날부터 파업현장을 오가며 ‘을지 적폐 청산’과 ‘을지 투쟁 승리’를 위해 함께 하고 있다.

“같이 갔다, 같이 오자!”
이날 병원 로비에서 가장 많이 울려펴진 이 구호는 서울 을지대을지병원지부와 대전 을지대병원지부가 함께, 그리고 산별노조의 힘으로 승리를 만들자는 결의다. 보건의료노조는 오는 17일 서울 을지병원 앞에서 전 조직이 총집중하는 <대전을지·서울을지병원 투쟁승리를 위한 보건의료노조 결의대회>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보건의료노조

사진=보건의료노조

사진=보건의료노조

노동과세계 박슬기 (보건의료노조)  n734979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동과세계 박슬기 (보건의료노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을지재단각성좀제발 2017-10-21 23:16:18

    어휴.... 노답재단임 ㅇㄱㄹㅇ
    내가 지금은 이병원 직원이지만 환자가 될수도 있는거 아님?? 내부고객인거아님???
    내가 환자라면 이병원 안온다.
    1층만 리모델링했지 병동가봐라...그지산대발임
    환의 없어, 이송요원없어, 휠체어없어, 병실마다 TV없어, WIFI없어, 보호자 침대는 박스테이프 붙여서 쓰지... 근로조건 안좋고 임금 전국 최하위여서 5년이상 간호사가 거의~없어요~~ 거짓말안하고 한 병동당 총 간호사의 1/4이상이 1년안된 신규입니다^^ 여러분... 그니까 맨날 정맥주사 3~4번씩 찔리시는거에요^^ㅎㅎ 나라면 안온다...ㅋ   삭제

    • 을지떠난이 2017-10-20 18:42:51

      여러선생님들 응원합니다 아는분들도 계셔서 반갑습니다 끝까지남아서 이런날이 오는것도 봤어야했는데   삭제

      • 스마일 2017-10-15 09:04:40

        신문수 대전을지지부장님이하 모두 힘내세요^^
        을지의 새역사를 멋지게 쓰는 기회가 되기를 응원합니다   삭제

        • 힘내세요 2017-10-14 18:51:04

          힘내세요
          응원합니다..!
          좋은결과있길 응원합니다   삭제

          • ㅇㅇㅈ 2017-10-14 07:37:25

            을지야!!!
            돈보다
            생명
            이 단어 알지?
            지금 수많은 생명들이 인간답게 살고 싶다
            라고 외치고 있다...너두 사람이면 이 사태를 하루빨리 파악하고 들어줘야 할거야...사람이라면...사람   삭제

            • 엔트 2017-10-13 20:54:43

              모두 힘내세요
              투쟁!!   삭제

              • 자유 2017-10-13 19:44:26

                응원합니다.멋진 의료인으로 거듭나길 기원합니다.을지병원이 이 투쟁을 계기로 일류 의료원이 되길 빕니다.   삭제

                • 간호사남편 2017-10-13 17:10:25

                  좋은결과 나오기를 응원합니다~
                  투쟁~!!!   삭제

                  • 힘내요 2017-10-13 15:00:31

                    화이팅!!!!!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