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 사회일반
"세월호 참사 전면재조사 하고 특별수사단 설치하라"13일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모 기억문화제 열려
참여자들이 어깨와 머리에추모 상징물인 노란나비 장식을 붙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13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추모하는 기억문화제 ‘기억, 오늘에 내일을 묻다’가 열렸다.

유가족과 시민 등 약 2만 여명이 모였다. 오후 특수고용노동자 총궐기 노동자대회에 참석한 민주노총 조합원들도 함께 했다.

발언자와 참여자들은 ‘세월호 참사 전면 재조사 구속 재수사’, ‘세월호 참사 특별 수사단 설치’ 등 구호를 외쳤다. 문화제는 유가족 등 관련자 발언과 영상, 문화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사흘 후인 16일엔 과거 합동 분향소가 있던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5주기 기억식이 있을 예정이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사흘 앞둔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기억문화제 '기억, 오늘에 내일을 묻다'에서 참가자들이 촛불을 들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참여 시민이 무대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참여자들이 어깨와 머리에 추모 상징물인 노란나비 장식을 붙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문화제에 참여한 어린이가 촛불을 보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유가족이 머리에 추모 상징물인 노란나비 장식을 붙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참여자들이 304명의 희생을 애도하며 묵념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사흘 앞둔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기억문화제 '기억, 오늘에 내일을 묻다'에서 참가자들 공연을 보며 촛불을 들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사흘 앞둔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기억문화제 '기억, 오늘에 내일을 묻다'에서 참가자들 공연을 보며 촛불을 들고 있다. ⓒ 노동과세계 정종배

노동과세계 정종배  jum.jombbae@gmail.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입니다 인 2019-04-17 02:17:24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입니다 인권운동 잘 한다
    종교자유정책연구원 검색 공부합시다 적극홍보합시다
    성범죄 1위하는 똥목사놈들이 (인터넷 다음 네이버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확인)

    특히 기독교인과 사장이 기독교인 개독회사에서
    아직도 종교차별하고 지랄한다

    성범죄 1위 똥목사 웃긴다 하하하 여자들이 불쌍하다
    나는 성범죄 1위 똥목사보다 낫다하하하
    성범죄 1위 똥목사들은 여신도 먹지말고 빵과 치킨을 먹어라

    공직자 종교차별신고는 문광부 홈페이지 들어가 하십시요
    인터넷 검색창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해서 필독하고
    양심불량사기금지   삭제

    •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입니다 인 2019-04-17 02:08:05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입니다 인권운동 잘 한다

      종교자유정책연구원 검색해서 공부합시다 적극홍보합시다

      성범죄 1위하는 똥목사놈들이 (인터넷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확인)

      특히 기독교인과 사장이 기독교인 개독회사에서

      아직도 종교차별하고 지랄한다

      성범죄 1위 똥목사 웃긴다 하하하 여자들이 불쌍하다

      나는 성범죄 1위 똥목사보다 낫다하하하

      성범죄 1위 똥목사들은 여신도 먹지말고 빵과 치킨을 먹어라

      공직자 종교차별신고는 문광부 홈페이지 들어가 하십시요

      인터넷 검색창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해서 필독하고

      양심불량사기금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